제   목  <조선일보> 관정 이종환 "매년 상금 75억, 노벨상 뛰어넘을 과학상 만들겠다"
작성자 맥스미디어 등록일 19/10/25 조  회 126

"매년 상금 75억, 노벨상 뛰어넘을 과학상 만들겠다"

이종환(96·사진) 관정이종환교육재단 이사장이 이르면 2022년부터 매년 5개 분야에서 각각 15억원씩 총 75억원의 상금을 주는 가칭 '세계관정과학상'을 제정하기로 했다.

이 이사장은 지난 22일 본지와 인터뷰에서 "일생의 마지막 작품이란 생각으로 노벨상을 뛰어넘는 상을 만들기로 했다"고 말했다. 이 이사장은 2002년 사재 3000억원을 출연해 교육재단을 본격 설립하면서 세상을 놀라게 했었다. 삼영화학그룹을 운영해 온 이 이사장은 "천사처럼 돈을 벌지 못했어도 천사처럼 돈을 쓰겠다"며 사회환원을 시작한 뒤, 꾸준히 출연금을 늘려 지금은 기금만 1조원을 넘겼다.

이 이사장은 "이르면 2022년부터 생명과학상, 수리물리학상, 화학상, 응용공학상, 인문사회과학상 등 5개 분야에서 매년 각 수상자에게 15억원 안팎의 상금을 수여할 것"이라고 말했다. 상금 규모만 놓고 보면 6개 분야에서 각 100만달러, 총 600만달러(약 70억원)를 주는 노벨상보다 더 크다.

기사 원문 출처 : http://news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9/10/24/2019102400189.html

 

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
  <지혜로운 조부모의 감성육아법>… 맥스미디어 19/11/27 114
  <경향신문>[신원철의 내 인생의… 맥스미디어 19/09/05 194

 
[스포츠.건강] The Champion 2019-2020:…
더 이상 완벽한 유럽축구 가이드북은 없다! 2019-2020시즌 유럽축구의 필독 바이블 『The Champion』 국내 최고•최강의 유럽축구 가이드북 『The Ch…
[비소설] 걷다 느끼다 그리다
대한민국 대표 설계회사 정림건축의 임진우 대표, 그가 바쁜 시대를 살아가는 독자에게 글과 그림으로 만든 정신적 여백을 감성이라는 이름으로 선사한다!…

 

 
[비소설] 역사의 역습
카오스 이론으로 살펴본 세계문명사!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자연과학과 인문학의 융합을 통한 구조주의적 사고관은 세계사를 이해하는 데 필연적이다. 『역…
[비소설] 핀란드에서 찾은 우리의 미…
우리와 데칼코마니처럼 닮은 핀란드, 그들은 무엇이 달랐나! 두 나라는 너무도 많이 닮았다. 오랜 세월 동안 배고픔과 빈곤에 시달렸고 주변 강대국 틈바구니…